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현대 HCN 충북방송

  • 로그인
  • 회원가입
  • 회사소개
  • ENGLISH
전체메뉴 열기 전체메뉴 열기

정치/행정

지역방송국의 정치/행정 뉴스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창원, 광역시 승격 가속 '페달'...청주는?

채문영 기자2017.02.21
[앵커멘트]
경남 창원시.
청주시보다 4년 앞서 통합했는데요.

창원시가 광역시 승격을
대선 공약에 끼워넣기 위해 집중하고 있는데,
청주시도 눈여겨볼 대목입니다.

채문영 기잡니다.



=========================================
2010년 7월. 통합 창원시가 출범합니다.

창원과 마산, 진해시가 합친
인구 107만의 거대 도시가 탄생한 것.

청주보다 4년 먼저 통합한 창원시가
최근 '광역시' 승격에 올인하고 있습니다.

중간 : 창원시, 광역시 승격 '올인'

8천 명 규모로 광역시 승격 시민추진협의회를 구성했고,
광역시 승격의 당위성을 알리는 전국 광고도 내보내고 있습니다.

특히 올 대선을 앞두고
광역시 승격을 공약화하는데 집중하고 있습니다.

전화인터뷰 : 창원시 기획예산실/
국가균형 발전을 위해 창원광역시를 승격시켜서 동남권 경제 밸트를 형성해
수도권과 버금가는 지역균형 개발을 하자...

창원시가 광역시를 추진하는 이유는
정부 정책에 부응해 통합했는데,
지원은 기대에 못미치기 때문입니다.

중간 : 지역 현안 대선 공약화 필요

재정 지원 등 통합시 한시 특례가
대부분 한시적이고 불안정한 탓입니다.

행정 전문가들은 창원시의 광역시 승격 행보를
청주시도 눈여겨봐야 한다고 말합니다.

몇 년 후 청주시가 고민할 문제이고,
지역 현안을 대선 공약화하는 전략은 필연이란 겁니다.

INT - 남기헌 충청대 경찰행정과 교수//

대선을 앞두고
광역시 승격 공약화에 집중하고 있는 창원시.
청주시도 유심히 눈여겨볼 대목입니다.

HCN NEWS 채문영입니다.(촬영 이창규)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