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현대 HCN 충북방송

  • 로그인
  • 회원가입
  • 회사소개
  • ENGLISH
전체메뉴 열기 전체메뉴 열기

경제/사회

지역방송국의 경제/사회 뉴스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가을 정취 물씬”…코로나 블루 날리는 '꽃 향연'

황정환 기자2020.10.16
[앵커멘트]
완연한 가을이 되면서 산과 들이 가을빛으로 물들어가고 있는데요.

알록달록 피어난 꽃들이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의 마음을 어루만지고 있습니다.

박종혁 기잡니다.

=========================================
<장소제목 : 괴산군 문광면 은행나무길>

가을 햇살을 머금은 은행잎이

노란색 옷으로 갈아입는

괴산군 문광면의 은행나무길.



황금빛으로 물든 은행잎을 보면

가을이 성큼 다가왔음을

느낄 수 있습니다.



그래서인지 예쁜 풍경을

담고 싶은 방문객들은

저마다 추억 만들기에 빠졌습니다.

<인터뷰> 이연숙?이영미 / 경기도 수원시

“(노란 은행이) 너무 예쁘죠. 가을이구나 하는 것을 느끼게 합니다. 너무 예뻐서 오길 잘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올해는 코로나19 영향으로

마을 주민들이 준비한

축제는 열지 못했지만,



지난해부터 이곳에 야간조명을 설치해

밤에 색다른 정취를 느낄 수 있어

볼거리가 한층 다양해졌습니다.

<인터뷰> 김별기 / 괴산군 양곡리 마을 이장

“이달 25일쯤 되면 은행잎이 아주 노랗게 단풍이 잘 들 것 같습니다. 많은 분들이 오셔서 사진도 찍고 구경도 하시면....”



<장소제목 : 단양군 상진리 남한강변>



단양군 남한강변에는

코스모스와 금계국이 바람에 흔들리며

반가운 인사를 건넵니다.



이곳으로 꽃 나들이 나온 어린이들은

형형색색의 꽃들을 배경으로

추억 만들기에 여념이 없습니다.



<장소제목 : 진천군 진천읍 백곡천>



진천군 백곡천 주변에는

코스모스와 칸나 꽃이 햇살을 머금고

화사한 색채를 뽐내고 있습니다.



백곡천 자전거도로를 따라

아름다운 꽃길이 조성돼

코로나19로 지친 방문객들에게

작은 힐링을 선사합니다.

<인터뷰> 박기옥 / 진천군 진천읍

“마음이 울적하거나 요즘에 코로나 때문에 많이 밖에 못 나오는 상황인데요. 이곳으로 혼자 산책을 나오면 꽃들이 마음을 치유해주는 것 같아서 너무 좋습니다.”



야외활동도 어려운 코로나 시대.



방역수칙을 잘 지키면서

가까운 가을꽃 명소에서 답답함을

풀어내 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CCS뉴스 박종혁입니다. (편집 정태길)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