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현대 HCN 충북방송

  • 로그인
  • 회원가입
  • 회사소개
  • ENGLISH
전체메뉴 열기 전체메뉴 열기

경제/사회

지역방송국의 경제/사회 뉴스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지역형 긴급재난지원금…제천시도 동참?/// 지치수

황정환 기자2020.06.29
[앵커멘트]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자 전국 지자체들이 지역형 긴급재난지원금을 추진 중인데요.

충북에서는 유일하게 옥천군이 1인당 10만원씩을 지급한 가운데 제천시도 동참 의지를 밝혔습니다.

보도에 지치수 기잡니다.


=========================================
코로나19란
국가적 재난 속에서
가뭄에 단비 역할을 한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

하지만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전국의 여러 지자체들이
나름대로의 지원책을
내놓고 있습니다.

충북에선 옥천군이
유일하게 1인당
10만원씩을
지급했습니다.

<중간제목 : 옥천형 재난극복지원금…1인당 10만원 지급>

지역형 재난지원금에 대한
주민 요구가 커지자
제천시가 자체
검토사항을 발표했습니다.

먼저 시는 충북도
전체 입장을 무시하고
단독 행동을 하기엔
행·재정적 문제가
많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주민 합의가
있다면 오는 9월
추경을 통해 1인당 10만원씩
130억원 정도의 재난지원금 지급이
가능하다고 전했습니다.

<중간제목 : 제천시 “9월 중 추경 통해 자체 재난지원금 지급 검토”>

가장 중요한
재원 마련에 대해선
재정안전화기금,
취소된 축제·행사 예산 등을
활용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현장싱크> 이상천 / 제천시장
“재정안정화기금이라는 것을 저희가 2년간 510억원을 확보했습니다. (코로나19로)각종 취소된 행사 예산이 30억원 정도가 있는데 재정안정화기금에서 100억원 정도를 빼면...”

전국 지자체 중
자체 긴급재난지원금을
지급한 곳은 40여곳.

제천시의 관련 입장 발표가
충북형 재난지원금 확대의
신호탄이 될지는 지켜볼 일입니다.
ccs뉴스 지치숩니다. (편집 안동오)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